애플 비전 프로 출시

애플은 WWDC 2023에서 vision Pro 헤드셋을 공개 하였으며, 하드웨어 정보를 선보이는데 45분 이상을 할애 하였습니다. 그렇다고 해서 지금 바로 구매할 수 있는것은 아닙니다. 2024년 초 공식 애플 스토어를 통해 미국에서 먼저 런칭하는 비전 프로는 다른 국가 또는 지역 런칭은 내년 말 정도에 예정이라고만 밝혔을 뿐, 정확한 출시 시기나 장소에 대해 언급하지 않았습니다. 애플의 자난 행보를 보았을때, 내년 중에 런칭이가 다소 지연 될 가능성도 있으며, 2025년 말 정도에 체계적으로 보급형 애플 비전 프로가 출시 될 가능성이 있다고 관계자들이 추측하고 있습니다. 애플이 계획한 날짜에 apple vision Pro를 판매할 수도 있지만 맥 프로 판매 당시를 감안하면 사용자들은 더 기다려야 할 수도 있다는 예측에 힘이 쏠리고 있습니다. 애플은 지난 2013년 맥 프로 공개 후 정식 판매까지 2.5년 이상이 걸린 것에 반영된 의견이라 할 수 있습니다.

vision Pro

애플 비전 프로 기능

vision Pro는 비쌀 수 있지만 디자인이나 사양 면에서 시장에 나와 있는 다른 헤드셋보다 엄청난 특징을 몇몇 가지고 있습니다. vision Pro는 2개의 초고해상도 디스플레이를 사용해 모든 공간을 1백 피트, 약 30.5m만큼 넓게 느껴지는 화면과 첨단 공간 음향 시스템을 갖춘 개인 영화관으로 변화할 수 있습니다. 함께 공개된 애플 이머시브 비디오는 공간 음향, 180도 고해상도 영상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이는 1백 개 이상 애플 아케이드 게임에서도 똑같이 적용됩니다. ‘환경’ 기능은 이용자의 세상이 물리적인 공간을 넘어선 아름답고 역동적인 장면으로 확장됩니다. 또한, 애플 최초 3D 카메라를 장착해 유저가 공간 음향을 통해 원하는 순간을 포착하고 다시 경험할 수 있게 도와주며, 아이폰으로 촬영한 파노라마 사진 또한 확대되어 사진을 찍은 순간, 공간을 구현합니다. 페이스타임 또한 참가자를 실물 크기 타일로 구현하고, 공간 음향을 적용해 통화 상대방이 있는 곳에서 음성이 들리는 듯한 느낌을 전달합니다. 이 밖에도 수십만 개의 아이폰 및 아이패드 어플을 apple vision Pro로 접속할 수 있도록 구현하였습니다.

애플 비전 프로의 단점

비전 프로는 초기 유출에 따르면 이 헤드셋은 안경을 착용하는 사람들에게 적합하지 않다고 하였는데, 안타깝게도 정말 그런 가능성이 높을 것으로 보입니다. 애플이 제시하는 해법은 (당연히) 비싸다고 할 수 있습니다. 헤드셋의 렌즈에 자석으로 부착되는 맞춤형 짜이즈 광학 렌즈 인서트가 바로 그런 이유일 것입니다. 금액에 대한 언급은 없지만 저렴할 것이라고 예측하기는 어렵습니다. 애플은 헤드셋의 무게가 얼마인지는 아직 밝히지 않았지만 무게를 감소시키기 위해 헤드셋에서 배터리를 분리하여 “유연한 직조 케이블”로 연결되는 알루미늄 배터리 팩에 넣었다고 발표하였습니다. vision Pro의 디자인에서 가장 독특한 점은 컨트롤러가 없다는 점입니다. 애플은 이용자가 눈, 손, 음성만으로 헤드셋을 제어할 수 있도록 구상하였다고 전하고 있습니다.

애플 비전 프로의 특징

비전 프로의 특히 놀라운 점은 헤드셋 외부에 세 번째 디스플레이가 사용되어 있다는 점압니다. 이 커브드 OLED 패널은 헤드셋 내부의 카메라가 전송하는 피드를 활용하여 함께 있는 사람들에게 유저의 눈을 보여주도록 디자인되었습니다. 가령 완전 몰입형 콘텐츠를 시청할 때는 패널이 불투명해지지만, 다른 사람이 가까이 다가와 말을 걸면 화면이 시야에 들어오는 등 사용자가 하는 작업에 즉각 반응할 수 있습니다. 오디오의 경우 두 개의 ‘오디오 포드’에는 각각 두 개의 드라이버가 있습니다. 오디오 레이 트레이싱을 사용하여 방의 정확한 크기, 레이아웃 및 재질에 맞게 ‘주변 공간 오디오’를 조정합니다. 이 모든 뛰어남의 대가는 배터리 용량이라 할 수 있습니다. 애플은 이 헤드셋이 전원에 접속된 상태에서 “하루 종일” 활용할 수 있다고 전했지만, 외장 배터리로 사용할 경우 최대 2시간까지만 가동될 것으로 보입니다. 즉, 애플의 화려한 포장에도 불구하고 아직 여행이나 외부에서 활용하기에 적합하다고 보기는 어려울 것으로 여겨집니다. 심지어 베터리로 영화 한 편도 끝까지 플레이하기 어려울 수 있다는 우려가 있습니다.

애플 비전 프로 소프트웨어

vision Pro에서 본적으로 비전OS라고 불리는 소프트웨어를 활용하면 멀티태스킹을 포함한 모든 일반적인 어플을 개인 화면에서 열 수 있습니다. 따라서 거대한 액정처럼 느껴지는 영상을 통해 웹 검색, 프레젠테이션 작업 등을 할 수 있습니다. 애플은 ‘수십만 개’의 iOS 및 iPadOS 어플리케이션이 하드웨어와 호환되며, 디즈니 최고 경영자인 밥 아이거가 WWDC에서 선보인 디즈니+ 어플리케이션을 포함하여 vision Pro를 위해 특별히 설계된 소프트웨어 전용 앱 스토어도 서비스한다고 발표하였습니다. 이러한 앱은 이용자가 있는 방에 떠다니는 화면의 형태로 볼 수 있으며, 몰입형 3D 환경에서도 활용될 수 있습니다. 열대우림이나 X-윙 조종석에서 작업할 수 있는 셈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이 헤드셋을 이용하면 사진을 검색하거나 비디오 콘텐츠를 시청할 수 있으며, 이때 주변 환경이 자동으로 어두워집니다. 파노라마 사진이 유저를 감싸고, 아바타와 같은 3D 영화가 제대로 표현됩니다. 새로운 맞춤형 공간 오디오 기술이 서라운드 사운드를 구현하는 등 몇 가지 멋진 효과도 있다고 합니다.

애플 비전 프로 협업

애플은 유니티라는 기업과 협업을 공개했습니다. 이에 따라 유니티 주식은 상승세를 보이고 있으며, 이는 미국의 게임 개발 플랫폼을 제공하는 소프트웨어 기업으로 알려진 유니티의 성공을 관망합니다. 만약 vision Pro가 기업 안으로 들어온다면 아마도 엔비디아의 옴니버스 시스템과 연계하여 협업 기능을 강화할 것으로 보여집니다. 실제로 팀쿡 최고 경영자도 비전 프로 발표 시 원격 근무에 대한 이야기를 한 것으로 보아 아마도 애플과 엔비디아와의 협업도 예상해 볼 수 있습니다. apple vision Pro는 M2 칩셋과 R1 칩셋을 장착하여 고성능을 보여줍니다. M2 칩셋이 고성능 컴퓨팅을 가능하게 한다면 이번에 새로 공개된 R1 칩셋은 비전 프로에 장착된 12개의 카메라, 5개의 센서, 6개의 마이크 등의 입출력을 통제합니다. apple vision Pro가 자랑하는 XR 콘텐츠와 협업, 엔터테인먼트 기능들에 대한 실감도를 높이는 역할을 R1칩이 수행한다고 생각하면 순조로울 것 같습니다.